top of page
  • Writer's pictureKarmel Technologies

한화시스템 "자체 제작한 소형 관측 위성 연내 우주로 발사"



Hanwha Systems SAR, 초소형 위성
한화시스템이 연내 제주도 남쪽 해상에서 발사할 '소형SAR위성' 이미지[한화시스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동규 기자 = 민간 주도로 제작된 소형 관측 위성이 국내에서는 처음 우주로 발사된다. 한화시스템은 자체 제작한 소형 합성개구레이더(SAR)를 연내 제주도 남쪽 해상에서 우주로 발사할 예정이라고 22일 밝혔다. SAR은 공중에서 지상과 해양에 레이더파를 순차적으로 쏜 뒤 레이더파가 굴곡면에 반사돼 돌아오는 미세한 시차를 순차적으로 합성해 지상 지형도를 만드는 시스템이다. 일반 위성과 달리 주야간은 물론 악천후에도 영상정보를 얻을 수 있어 활용도가 높다. 한화시스템은 정부가 우주산업의 신속한 발전을 위해 추진하는 위성기술 민간 이전 정책에 따라 관련 기술을 정부로부터 이전받아 위성을 제작했다고 설명했다. 한화시스템이 개발한 소형 SAR 위성은 고해상도 지구관측 위성으로, 일반 위성과 달리 탑재체·본체·태양전지판이 일체화된 형태다. 발사체에 많은 위성을 실을 수 있도록 설계돼 발사 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 한화시스템 관계자는 "위성 발사를 성공적으로 마친 뒤 자체 보유한 지상관제센터를 통해 우주로 보낸 위성의 제어 및 실시간 지상 영상을 받아 분석해 위성 개발과 활용 경험을 축적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동규 기자 dkkim@yna.co.kr




Opmerkingen


bottom of page